이 책은 ted 대화법 분야 최고 조회수 1300만에 빛나는 셀레스트 해들리의 작품이다.

작가는 방송인인데 미국에서 꽤나 많이 팔린 책의 작가이기도 하고 커뮤니케이션분야 강의로도 유명한 사람인것 같다.

나는 언어적인 지능이 뛰어난 편이다. 글이며 말이며 자신이 없지 않다. 자신이 없지 않으니 좋아하고 즐긴다.

<흥분하지 않고 우아하게 리드하는 말센스> 라는 제목은 특히 나에게 츄릅츄릅이었다.

말로 세상을 변화시키는 사람이 되고 싶고 그래서 내가 하는일도 말로 하는 일이다. 그런데 이 책에서 놀라면서 신선하게 보게 되었던 부분은 말이 통하기 보다는 마음이 통하는 사람이되라는 이야기는 화법에 대한 이야기나 커뮤니케이션 관련 책자들에서 하던 이야기와는 좀 다르다고 느껴졌다. 이 책은 말을 잘하는 법이라기 보다 경청에 대한 책이다.

기억에 남았던 문장들을 한번 옮겨보겠다.

# 말 센스가 말 재주를 이긴다. 말센스란 적재적소에 필요한 말을 필요한 만큼만 하는 것이다. 경청하고 질문하고 공감하고 배려함으로써 상대가 하고 싶었던 말, 망설이던 말, 감춰두었던 말이 드러나도록 하는 것이다.

# 주인공이 되고 싶은 욕구를 참아낸다.  우리는 상대와 대화를 나누기 보다 자기가 하고 싶은 말을 하기에 바쁘다. 상대가 보고 느끼고 생각하는 것을 언제나 나와 결부시켜 얘기하는 것이다. 상대에 대한 이야기에서는 상대가 주인공이 되어야 한다.

#선생님이 되려는 욕심을 부리지 않는다. 상대를 통제하고 싶어하거나 상대로 부터 관심과 인정을 받고 싶은 통제와 관심병에서 벗어나라

#질문을 통해 관심과 사랑을 표현한다. 상대에 대한 호기심의 표출은 내가 상대를 사랑하고 있다는 가장 큰 증거다.

# 대충아는 것을 잘 아는 척하지 않는다. 진짜 부끄러운 것은 모르는 것을 아는 척 하는 것이다.

# 귀가 아닌 마음으로 듣는다. 능동적으로 듣기란 상대의 말 뿐아니라 어조 몸짓도 살피고 귀로만 듣지 말고 마음으로 듣는 것이다.

#상대가 보내는 신호에 안테나를 세운다.

#잡초밭에 들어가 배회하지 않는다. 불필요한 내용을 시시콜콜 떠을어대는 것을 하지 않느다.

# 머릿속의 생각은 그대로 흘려보낸다. 상대의 말에 내 얘기를 끼워넣고 싶은 본능을 흘려보내라. 그래야 진정한 대화가 가능하다.

# 좋은말도 되풀이하면 나쁜 말이 된다. 실수는 지적하되 단 딱 한번만!

#이 얘기에서 저 얘기로 건너뛰지 않는다. 상대의 진지한 말조차 가벼운 뉴스처럼 취급하며 이리저리 대화의 주제를 바꾸는것은 하지 않느니만  못하다. 대화를 나누기가 어렵다면 말해야한다.

# 고독의 시간이 공감력을 높여준다. 가끔씩 혼자 있는 시간을 갖는 것 만으로도 다른 사람들과의 관계를 증진시킬수 있다.

# 말센스와 말재주는 다르다. 말을 잘하고 싶은가? 그렇다면 말하고 싶은 욕구를 참는 것 부터 배워야 한다. 우리가 알고 있는 소통의 달인들은 의외로 말솜씨가 유창하지 않는 경우가 많다. 그들은 오히려 들어주는 것에 익숙하다.

# 옳음 보다는 친절함 을 선택한다. 옳은 것을 찾아내는 것이 일상적인 대화의 목적이 아니다.

#바로잡지 못할 실수는 없다. 말 실수를 했다면 바로 사과하는 것. 사과가 불가능한 일은 존재하지 않는다.


이번주일에 나는 대표기도를 맡아 맨앞에서 다른 주일보다 꽤 집중해서 말씀을 들을수 있었다.
이번주 말씀은 야곱이 돌베개를 세운 그부분....

6월 유치부 말씀암송이기도한 “내가 너와 함께 있어 네가 어디로 가든지 너를 지키며 너를 이끌어 이 땅으로 돌아오게 할지라(창 28:15상반)” 말씀이 어른예배 말씀과 일치한 되게 신기한 주일 말씀시간이었다.

주일저녁에 가족예배 시간에 말씀듣고 기억에 남는 것 서로 나누는 순서가 있었다. 지훈이는 전혀 야곱에게 감정이입을 하지 못했다. 그에게 야곱은 철저히 속인자이고 그의 엄마는 속이는것을 부추기고 도망도 시킨 범죄자인 모양이다. 하나님이 왜 그런 잘못을 한 야곱의 편을 들어주는지 이해하기 어려운모양이었다.
지난주일에 하나님이 크레파스에서 색을 고르시는 예를 들어주시던 쭈목사님의 예화를 떠올리면서 하나님이 주권을 잘 풀어서 설명하려고 애를 썼다. 그런데 잘 이해를 못하더라는. 실은 나도 설명하다가 지훈이한테 동화되기도 했다 왜 속이는자를 도우셧는가.... 에서가 배고플때 속인장면에서 에서가 장자권(하나님의 축복)을 업신여긴것에 대해 강조하는 말씀을 들은 적이 있긴한데.... 너무 배고프면 실수할수도 있지 않은가.... 그런 생각이 들기도 했다.

'일상 노트 > 콩콩이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번주 가정예배에서 ...  (0) 2019.07.02
잃었던 시간. 찾았던 시간.  (0) 2019.05.16
지훈 마주이야기 (2018.09)  (0) 2018.09.07
마주이야기 지훈  (0) 2017.08.17
너는 갈등 해결사  (0) 2017.07.23
2014년 들어 처음 쓰는 일기.  (0) 2014.04.30

커플부부세미나 서로가꿈 2019.6.30

2019.06.29 17:41 | Posted by letter79

<서로가꿈 : 커플/부부 관계 세미나>


“평생 사랑하며 살아갈 우리 사이, 잘 가고 있는 걸까?”
정기 건강검진 받듯 잠시 멈춰 점검해보고 싶은 커플, 건강한 관계를 꿈꾸는 커플을 초대합니다. 두 사람의 관계를 Prepare/Enrich 검사에 기반하여 돌아보는 시간이랍니다. 사랑을 가꾸어 가며 서로의 성장을 지향하기 위해 무엇에 주목해야 할지 짧은 강의와 이야기 나눔을 통해 알아봅니다.

 일시 : 2019년 6월 29일(토) 오후 2시-4시
 장소 : 마음성장연구소 신촌 나음터 (마포구 서강로 142 서일빌딩 5층)
 대상 : 커플(부부) 3~5쌍 선착순 마감
 비용 : 총 7만원/커플 (온라인 검사비 2만원 포함)
 PREPARE/ENRICH : 결혼 만족에 대한 10개의 핵심 영역을 과학적으로 검증한 유일한 검사이며,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이 사용되고 있습니다. 커플관계의 강점과 약점을 파악하고 이를 바탕으로 관계를 세워가는데 도움을 줍니다.
 후속 워크샵 “서로가꿈 플러스(+)”도 곧 개설됩니다.😄



참석하고 집에 오면서 정리-

*너를 알고싶어 : 매일 새로운 당신 다안다고 방심금물
*같이가자 : 헤어질거 아니지? 같이 갈거잖아
*5:1 : 5번 칭찬하고 1번 하고싶은말하기

*상대는 하나님이 아님을 알고 하나님을 반영하는 존재임을 알때 상대를 경축할수있다 (헨리나웬)

*사랑은 행복의 문제가 아니라 성장의 문제다.

엊그제 읽고 서평 써서 보낸‘학교의 시계가 멈춰도 아이들은 자란다’ 책의 두 저자가 이 세미나를 인도하고 있고 장소는 ‘꽃다운친구’들 교실이라 놀람.

강의인 줄알고 갔다가 소규모 워크샵이라 놀란 남편에게 고마움(소개글 자세히 안읽은 당신탓)

하나님을 반영하는 존재인 남편을 찬찬히 바라보고 우와!
강화에 시엄니압지 지훈이 맡아주셔서 감사
아침엔 피검사엑스레이 오후엔 부부관계검사 오늘은 검사의 날

'일상 노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커플부부세미나 서로가꿈 2019.6.30  (0) 2019.06.29
2018.04.21 둘이 오붓한 토요일  (0) 2018.04.21
2018.04.15 친부학 웍샵 그리고 꿈이야기  (0) 2018.04.15
오랜만에 동생과 싸우고 나서   (0) 2017.06.13
땡잡은 삶  (0) 2016.10.03
프레임  (0) 2013.11.27